광고

원주소방서, 해빙기 안전사고 주의 당부

119뉴스팀 | 입력 : 2019/02/12 [16:00]

 

 

 

원주소방서(서장 이병은)는 12일 부론면 손곡저수지 외 3개소에서 해빙기 안전사고 위험지역을 현지 확인하고 지난 11일부터 오는 31일까지 해빙기 안전사고 주의 기간으로 이 기간 동안에는 빙판 위에서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를 당부했다.

 

최근 강원도에서 5년간 통계자료를 보면 강이나 저수에서 얼음이 깨진 사고로 119구조ㆍ구급대원이 출동한 현황을 보면 총 11건에 14명(사망 4)로 나타나 있다.

 

이와 관련 빙상 안전사고 예방ㆍ행동 요령은 ▲해빙기 얼음위에서 활동 금지 ▲사고 발생 시 지체 없이 119신고ㆍ장대, 로프, 구명환 등을 이용한 구조 ▲위험 경고판이 있는 곳에서는 접근 금지 등이다.

 

이병은 서장은 “육안으로는 얼음이 튼튼해 보인다고 하더라도 보이는 것과는 얼음 두께가 다를 수 있다”며 “해빙기에는 얼음 위에서의 활동을 자제하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119뉴스팀 119news@fpn119.co.kr

광고
포토뉴스
[기획] 22대 한국소방기술사회장 선거 ‘후끈’… 3파전
1/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