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영등포소방서, 겨울철 지하구 민ㆍ관 합동 소방훈련

119뉴스팀 | 입력 : 2019/02/12 [16:00]

 

영등포소방서(서장 서순탁)는 12일 오후 영등포 관내 지하 전력구에서 한전 남서울지역본부와 함께 민ㆍ관 합동 소방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훈련은 화재 등 유사시 대형 인명ㆍ재산 피해가 우려되는 지하구의 화재 발생 상황을 가정해 진행됐다. 주요 훈련 내용은 차량 부서 등 합동 실절 대응 훈련, 지하시설물 주요현황ㆍ화재취약장소 등 사전 파악, 지하시설물 현장 답사ㆍ소방시설 현황 파악 순으로 진행됐다. 
 
김대선 재난관리과장은 “지하구의 경우 재난 발생 시 접근이 용이하지 않아 진입로ㆍ지하구조에 대해 반드시 숙지해야만 한다”며 “현장 대응능력 배양과 지속적인 훈련을 통해 시민 안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119뉴스팀 119news@fpn119.co.kr

광고
광고
기획
[기획]재난안전제품 인증제도 도입 1년… “두 마리 토끼 잡았다”
1/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