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중랑소방서, 기초소방시설로 큰 피해 막아!

119뉴스팀 | 기사입력 2019/03/04 [11:00]

중랑소방서, 기초소방시설로 큰 피해 막아!

119뉴스팀 | 입력 : 2019/03/04 [11:00]

 

중랑소방서(서장 이원주)는 지난달 28일 오후 8시 30분 중랑구 묵동 단독주택에서 화재가 발생한 것을 이웃주민이 목격, 소화기를 활용해 자체 진화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소방서에 따르면 이날 불은 안방 전기스토브 주변에서 발생했다. 다행히 주택에 설치된 단독경보형 감지기의 경보음을 들은 이웃주민이 화재 인지 후 거동 불편한 거주자를 신속히 대피시키고 소화기로 신속히 진화해 큰 피해를 막았다.


이 불로 집 안에 있던 거주자 1명이 연기를 마셔 구급대의 현장처치를 받았다. 또 소방서 추산 40만원의 재산 피해가 났다. 
 
소방서 관계자는 “주택에 설치된 기초소방시설(화재 경보기와 소화기)과 주민의 신속한 초기 화재 진압으로 인해 큰 피해를 막을수 있었다”고 말했다.

 

 

119뉴스팀 119news@fpn119.co.kr

중랑, 중랑구, 중랑소방서, 감지기, 소화기, 기초소방시설 관련기사목록
인터뷰
“한국형 소방 전술, ‘소방내전’ 교범의 핵심입니다”
1/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