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창원시 산부인과 화재 간호사 침착한 대처로 피해 막아

창원 산부인과에서 화재‥ 인명피해 없어

119뉴스팀 | 기사입력 2019/05/21 [14:00]

창원시 산부인과 화재 간호사 침착한 대처로 피해 막아

창원 산부인과에서 화재‥ 인명피해 없어

119뉴스팀 | 입력 : 2019/05/21 [14:00]

창원소방본부(본부장 권순호)는 지난 17일 오후 8시 15분께 창원시 의창구의 11층짜리 병원 건물 4층의 산부인과에서 화재가 발생했으나 간호사의 침착한 초기대응으로 큰 피해를 막았다고 밝혔다.

 

최초 목격자인 간호사 A 씨는 6층에 근무하던 중 자동화재탐지설비가 작동한 것을 인지하고 119에 신고하는 동시에 화재 사실을 알렸다.

 

화재 발생 후 스프링클러가 작동해 더 이상 연소 확대가 되지 않았다. 간호사 A 씨는 동료 직원들과 함께 신생아와 산모, 직원 등 75명을 급히 건물 외부로 대피해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았다. 

 

창원소방 관계자는 “병원 관계자들의 신속한 신고와 대응이 인명피해를 막았다”며 “산부인과 병원의 특성을 감안 화재가 발생했을 경우 대비 정기적으로 소방안교육과 모의소방훈련을 실시해 대형화재로부터 시민의 생명을 지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119뉴스팀 119news@fpn119.co.kr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소방만평
[이수열의 소방 만평] 대형 화재 ‘반짝 관심’ 정작 법안은 국회서 낮잠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