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대전동부소방서, ‘고향 집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기’ 캠페인

119뉴스팀 | 기사입력 2019/09/11 [17:30]

대전동부소방서, ‘고향 집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기’ 캠페인

119뉴스팀 | 입력 : 2019/09/11 [17:30]

 

대전동부소방서(서장 김기영)는 11일 오후 대전역ㆍ역전시장에서 추석 명절을 맞아 ‘고향 집,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기’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번 캠페인은 소방공무원ㆍ의용소방대원 등 4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주택용 소방시설 홍보 전단 및 물품 배부 ▲귀성객 대상으로 심폐소생술 체험장 운영 ▲연기식 소화기 체험 등으로 진행됐다.

 

주택용 소방시설은 소화기와 단독경보형 감지기로 아파트를 제외한 단독ㆍ다중ㆍ다가구ㆍ연립ㆍ다세대주택에서 의무적으로 설치해야 한다.

 

 

소화기는 화재 초기 소방차 1대의 역할을 하며 단독경보형 감지기는 화재를 감지하면 경보기를 울려 신속하게 대피해 소중한 생명을 지킬 수 있도록 한다.

 

남득우 예방안전과장은 “고향 집에 주택용 소방시설을 설치해 ‘추석에는 고향 집에 안전을 선물하고 안심을 담아오세요’라는 슬로건처럼 안전하고 행복한 추석 명절을 보낼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119뉴스팀 119news@fpn119.co.kr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소방만평
[이수열의 소방 만평] 대형 화재 ‘반짝 관심’ 정작 법안은 국회서 낮잠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