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최성희 도봉소방서장, 화재 취약 중점관리대상 현장확인ㆍ지도

119뉴스팀 | 입력 : 2019/11/21 [16:20]

 

최성희 도봉소방서장은 21일 오후 ‘11월 불조심 강조의 달’을 맞아 도봉구 창동 소재의 반호프빌딩을 대상으로 화재 예방 현장확인ㆍ지도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반호프빌딩은 한국전기안전공사 북부지사와 한국마사회 도봉지사가 위치해 있어 다수의 이용객이 방문하는 화재 취약 중점관리대상이다.

 

이에 이날 현장확인ㆍ지도는 선제적 예방활동을 통해 관계인의 안전의식을 향상하고 초기대응능력을 강화하며 화재 취약요인을 사전에 제거해 대형 화재를 방지하고자 마련됐다.

 

주요 내용은 ▲최근 화재 사례 공유 ▲화재 등 재난 발생 시 이용객 신속 대피 위한 피난시설 점검 ▲소방시설 등 유지ㆍ관리 실태 확인 ▲소방시설 및 건물구조 등 현장 여건 확인 ▲위험요인 사전 제거 ▲애로사항 청취 등이다.

 

최성희 서장은 “겨울철 화재 예방을 위해서는 건물 관계자의 자율안전관리체계 확립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철저한 소방안전관리와 지속적인 예방교육으로 시민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관리에 만전을 기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119뉴스팀 119news@fpn119.co.kr

광고
광고
FPN 초대석
[FPN 초대석] 더불어민주당 총선 인재 오영환 전 소방관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