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의령소방서, 주방용 소화기 비치 당부

송진우 객원기자 | 기사입력 2020/01/15 [11:20]

의령소방서, 주방용 소화기 비치 당부

송진우 객원기자 | 입력 : 2020/01/15 [11:20]

 

의령소방서(서장 이동원)는 겨울철 주방에서 빈번히 발생하는 식용유 화재에 대비하기 위해 식용유 화재에 적응성이 뛰어난 ‘K급 소화기’를 비치하도록 홍보에 나섰다.

 

식용유는 화재 시 화염을 제거해도 온도가 끓는 점이 발화점(불이 붙는 온도)보다 높아 다시 재발화할 가능성이 있다. 물을 이용해 화재 진압할 경우 오히려 화재를 키우는 경우도 있다.

 

K급 소화기는 주방 화재 진화에 적합한 소화기다. 동ㆍ식물유(식용유 등)로 인해 발생한 화재 시 기름 막을 형성하고 식용유의 온도를 낮춰 산소 공급을 차단하며 화재를 진압한다.

 

화재안전기준에 따르면 음식점(지하가 포함)과 다중이용업소, 호텔, 기숙사, 노유자시설, 의료시설 등 주방에는 1개 이상의 주방 화재용 소화기(K급 소화기)를 의무적으로 설치해야 한다.

 

소방서 관계자는 “식용유는 화재 발생 시 급격한 연소 확대로 인해 대규모 재산피해가 나올 우려가 높다”며 “주방에는 화재 특성에 맞는 K급 소화기 비치가 필수다”고 말했다.

 

송진우 객원기자 purify3@korea.kr

광고
[인터뷰]
[인터뷰] 조용선 회장 “소방기술사가 소신 갖고 일하는 환경 만들겠다”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