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서울 도봉구 창동 지하 작업장 불… 1명 병원 이송

정현희 기자 | 입력 : 2020/01/21 [09:30]


[FPN 정현희 기자] = 19일 오후 5시 30분께 서울 도봉구 창동의 한 지하 작업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소방대원 60명이 현장에 출동해 24분 만에 불을 껐다. 이 화재로 작업자 1명이 연기를 흡입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으며 거주가 6명이 대피하는 소동을 빚었다. 또 작업장 출입구 일부와 책상, 온풍기 등 집기류가 불에 탔다.


소방은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를 조사하고 있다.


정현희 기자 ha50154a@fpn119.co.kr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집중조명
[집중조명] 소방청, 제1회 소방장비 시연회 개최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