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진천소방서, 청명ㆍ한식 대비 특별경계근무 추진

119뉴스팀 | 기사입력 2020/03/27 [14:05]

진천소방서, 청명ㆍ한식 대비 특별경계근무 추진

119뉴스팀 | 입력 : 2020/03/27 [14:05]

 

진천소방서(서장 송정호)는 내달 3~6일 청명과 한식을 앞두고 관내 공원묘지, 식목 장소 등에서 화재 위험이 높아짐에 따라 전 직원 특별경계근무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소방서는 최근 건조한 날씨와 바람의 영향으로 화재 발생 위험이 매우 높아져 위험요인을 사전에 제거해 화재를 선제적으로 예방하고 화재에 신속 대응하기 위한 소방력을 전진 배치한다.

 

또 송정호 서장 지휘선상 근무를 비롯해 당직 상황책임관을 상향조정하고 유사시 전 직원 1시간 이내 즉각 소방서로 응소할 수 있도록 비상 응소체계를 갖춘다.

 

산불 발생 시에는 산림청과 진천군과의 공조체계를 바탕으로 헬기를 비롯한 인력ㆍ각종 장비를 총 동원 할 예정이다. 경계근무 기간에는 코로나19 감염 예방과 확산 방지를 위해 마스크 착용 등 관련 지침을 준수하며 근무에 돌입한다.

 

송정호 서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사회적 거리두기가 진행됨에 따라 군민 여러분도 외출을 자제 부탁드린다”며 “소방서는 많은 인파가 몰리지 않더라도 긴급 대응 태세를 항상 유지하며 화재 예방ㆍ신속 대응에 만전을 기하고 있으니 안심하고 청명ㆍ한식일을 보내길 바란다”고 전했다.

 

119뉴스팀 119news@fpn119.co.kr

인터뷰
“한국형 소방 전술, ‘소방내전’ 교범의 핵심입니다”
1/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