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대전동부소방서, 청명ㆍ한식 대비 특별경계근무

119뉴스팀 | 기사입력 2020/03/27 [16:10]

대전동부소방서, 청명ㆍ한식 대비 특별경계근무

119뉴스팀 | 입력 : 2020/03/27 [16:10]

▲ 식장산에서 대형산불을 대비하여 소방관들이 산불진압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대전동부소방서(서장 정복화)는 청명ㆍ한식을 맞아 산불 등 화재 위험이 높아짐에 따라 내달 3일 오후 6시부터 6일 오전 9시까지 특별경계근무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봄철은 건조한 날씨와 강한 바람으로 인해 임야 화재가 발생할 가능성이 높다. 소방서는 올해 청명ㆍ한식기간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로 상춘객과 성묘객이 감소할 것으로 예상하지만 혹시 모를 산불 가능성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특별경계근무를 추진한다.

 

주요 내용은 ▲서장 중심 현장대응 및 상황관리로 초기 대응체계 강화 ▲화재 발생 위험요인 사전 제거 위한 화재예방순찰 강화 ▲소방력 전진배치 및 의용소방대 순찰근무 통한 신속한 초기대응체계 구축 ▲산불진화장비 정비ㆍ점검 철저 및 산불 상황 전파체계 점검 등이다.

 

소방서 관계자는 “봄철 건조한 날씨와 강한 바람으로 산불 발생 가능성이 높다”며 “등산객의 담뱃불, 산림인접장소 소각 등 취급 부주의로 인한 화재가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해달라”고 전했다.

 

119뉴스팀 119news@fpn119.co.kr

인터뷰
“한국형 소방 전술, ‘소방내전’ 교범의 핵심입니다”
1/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