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성동소방서, 청명ㆍ한식 대비 특별경계근무

119뉴스팀 | 기사입력 2020/04/03 [13:20]

성동소방서, 청명ㆍ한식 대비 특별경계근무

119뉴스팀 | 입력 : 2020/04/03 [13:20]


성동소방서(서장 오정일)는 3일 오후 6시부터 오는 6일 오전 6시까지 청명ㆍ한식을 맞아 특별경계근무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청명ㆍ한식은 주말에 있어 성묘객, 식목 활동, 등산객 등이 급증할 가능성이 있고 서울지역 건조경보 발령에 따라 부주의에 의한 산불 발생 위험성이 증가하고 있다.

 

이에 소방서는 화 재예방과 신속한 초동대응을 위해 ▲유관기관 협조체제 강화 및 비상연락망 상시 유지 ▲산불 위험지역(취약시설) 등 기동순찰 및 예방순찰 강화 ▲산불 예방 캠페인 및 홍보 활동 강화 ▲소방관서장 산불 발생 시 신속한 현장지휘로 초기대응 등을 추진한다.

 

오정일 서장은 “봄철 대형산불 방지 특별대책기간에 청명ㆍ한식과 맞물려 화재가 발생하지 않도록 근무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했다.

 

119뉴스팀 119news@fpn119.co.kr

인터뷰
“한국형 소방 전술, ‘소방내전’ 교범의 핵심입니다”
1/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