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마포소방서, 보이는 소화기로 화재 피해 저감

119뉴스팀 | 기사입력 2020/05/08 [14:15]

마포소방서, 보이는 소화기로 화재 피해 저감

119뉴스팀 | 입력 : 2020/05/08 [14:15]

 

마포소방서(서장 김흥곤)는 지난 7일 신수동에서 화재가 발생했으나 주민이 보이는 소화기를 이용해 큰 피해를 막았다고 밝혔다.

 

이날 화재는 신수동에 위치한 교회 옆 기둥에서 발생했다. 주민은 소화기를 이용해 초기 소화를 시도했다. 불은 이후 도착한 소방대에 의해 인명피해 없이 완전 진압됐다.

 


김흥곤 서장은 “소화기는 화재 초기에 소방차 1대 이상의 힘의 발휘한다”며 “소화기에 위치와 사용법을 숙지해둔다면 큰 피해를 막을 수 있다”고 말했다.

 

119뉴스팀 119news@fpn119.co.kr

마포소방서 관련기사목록
광고
만평
[이수열의 소방 만평] 구급차 막아선 택시… 빼앗긴 생명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