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용산소방서, 시민안전파수꾼 조직화 위한 정비

정현희 기자 | 기사입력 2020/06/02 [15:00]

용산소방서, 시민안전파수꾼 조직화 위한 정비

정현희 기자 | 입력 : 2020/06/02 [15:00]

 

[FPN 정현희 기자] = 용산소방서(서장 김형철)는 시민안전파수꾼 조직화를 위해 내달 8일까지 관내 시민안전파수꾼을 대상으로 활동의지 파악ㆍ정비를 위한 설문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시민안전파수꾼은 소방대원이 현장에 도착하기 전까지 심폐소생술, 피난 유도 등 재난 초기 대응능력을 갖춘 시민을 의미한다.

 

서울시는 2015년부터 시민의 잠재적 안전문화 역량을 강화하고자 8시간의 기본 안전교육을 통해 ‘10만 시민안전파수꾼’을 양성했다.

 

소방서 관계자는 “재난 등 위기상황에서 문제를 인지하고 상황을 판단해 주변 사람을 안전하게 대피시키는 등 시민안전파수꾼이 적극적으로 임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조직화를 추진하고 있다”며 “시민안전파수꾼 여러분의 관심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정현희 기자 ha50154a@fpn119.co.kr

용산소방서 관련기사목록
광고
Hot!119
[Hot!119] 안전과 즐거움 두 마리 토끼 잡는다… 소방관 마술사 ‘조성훈’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