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용산소방서, 화재에 강한 서울안전마을 조성행사

정현희 기자 | 기사입력 2020/06/18 [16:30]

용산소방서, 화재에 강한 서울안전마을 조성행사

정현희 기자 | 입력 : 2020/06/18 [16:30]

 

[FPN 정현희 기자] = 용산소방서(서장 김형철)는 18일 오전 10시부터 이태원동 일대에서 화재에 강한 서울안전마을 조성행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화재에 강한 서울안전마을은 진입로가 협소해 화재 발생 시 초기 진화가 어려운 마을에 소화기와 단독경보형 감지기를 보급하고 유사시 주민의 인명피해를 최소화하며 화재를 초기에 진압하고자 추진된 사업이다.

 

이날 행사에는 소방공무원과 각 지역의용소방대원, 마을주민 등이 참석했다. 소방서는 서울안전마을 조성식을 통해 통장을 명예소방관으로 위촉하고 마을 입구에 현판을 부착했다.

 

 

또 마을 세대 중 주택용 소방시설이 설치되지 않은 가정에 주택용 소방시설을 보급하고 주민 화재 예방 안전교육으로 주민의 경각심을 고취시켰다.

 

고재일 예방과장은 “주민이 적극적으로 화재 예방 활동에 참여하는 ‘화재에 강한 안전마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주민 여러분께서 스스로 화재 예방 활동에 전력을 기울여주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정현희 기자 ha50154a@fpn119.co.kr

용산소방서 관련기사목록
광고
만평
[이수열의 소방 만평] 소방공무원 신분 국가직… 여전한 숙제들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