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임종복 광산소방서장, 코로나19 재확산 대비 마스크 제조공장 방문

윤호성 객원기자 | 기사입력 2020/07/08 [15:00]

임종복 광산소방서장, 코로나19 재확산 대비 마스크 제조공장 방문

윤호성 객원기자 | 입력 : 2020/07/08 [15:00]

 

광산소방서(서장 임종복)는 최근 광주시 방역대응체계가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지역사회 감염 확산 방지 대책의 일환으로 관내 마스크 제조공장을 직접 방문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방문은 코로나19 재확산을 대비해 마스크 제조 시 기계 과열, 부주의 등 화재로 이어질 수 있는 연결고리를 사전 제거하고자 마련됐다.

 

소방서는 최근 광주지역에서 다발적 소규모 집단감염 사례가 연이어 발생함에 따라 직원 간 코로나19 감염을 차단하기 위해 방역지침 준수 여부도 함께 살폈다.

 

임종복 서장은 “예상과는 달리 여름이 다가오면서 전국적으로 코로나19 재확산 우려가 커지고 있다”며 “원활한 마스크 수급 확보를 통해 시민의 안전이 보장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윤호성 객원기자 domkaka@korea.kr

시민의 안전을 위해 항상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광고
만평
[이수열의 소방 만평] 소방공무원 신분 국가직… 여전한 숙제들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