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청주서부소방서, 태풍 ‘하구핏’ 북상 따른 안전사고 주의 당부

정현희 기자 | 기사입력 2020/08/03 [13:00]

청주서부소방서, 태풍 ‘하구핏’ 북상 따른 안전사고 주의 당부

정현희 기자 | 입력 : 2020/08/03 [13:00]

▲ 119대원들이 침수지역의 시민을 구조하고 있다.

 

[FPN 정현희 기자] = 청주서부소방서(서장 염병선)는 태풍 북상으로 인한 강풍과 집중호우로 각종 안전사고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사고 방지를 위해 안전수칙 준수를 당부한다고 밝혔다.

 

기상청 예보에 따르면 현재 북상 중인 제4호 태풍 ‘하구핏’은 다량의 수증기를 머금고 있어 중부지방에 많은 비를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중부지방은 최근 일주일 동안 많은 비가 내리면서 계곡의 물이 불었고 지반이 약해져 침수나 산사태 등으로 인한 안전사고 위험이 우려되고 있다.

 

집중호우 시에는 집 주변 하수도나 배수구를 점검해야 한다. 침수ㆍ산사태 우려지역 거주민은 대피 장소와 대피로를 미리 확보해야 하며 하천이나 하상도로 통행을 금한다. 하천변 주차장 등 침수 우려가 있는 지역에 주차된 차량은 미리 안전한 곳으로 옮기는 등 위험지역에 접근하지 말아야 한다.

 

또 평소보다 감전사고 발생 위험이 높아 전기시설 안전관리가 요구된다. 아파트와 대형 고층 건물 거주자는 유리창 파손 방지를 위해 창틀 고정과 비산 방지 보호필름을 부착하는 등 안전사고 예방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염병선 서장은 “자연재난을 막을 순 없지만 미리 준비하면 피해는 막을 수 있다”며 “기상정보를 수시로 확인하고 재난 유형별 행동 방법을 사전에 숙지하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소방서는 태풍 북상에 따른 재난상황을 대비해 수방장비 작동 상태를 확인ㆍ점검하고 침수 취약지역 기동순찰을 강화해 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정현희 기자 ha50154a@fpn119.co.kr

청주서부소방서 관련기사목록
광고
119TalkTalk
[119TalkTalk] “효과적인 사후 대응 위해선 사전 예방이 중요” 인천서 나고 자란 토박이 지휘관 김영중 인천소방본부장
1/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