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서초소방서, 재난취약지역 풍수해 대비 안전점검

정현희 기자 | 기사입력 2020/08/07 [13:40]

서초소방서, 재난취약지역 풍수해 대비 안전점검

정현희 기자 | 입력 : 2020/08/07 [13:40]


[FPN 정현희 기자] = 서초소방서(서장 박찬호)는 7일 오전 관내 재난취약지역을 방문해 풍수해 대비 안전점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관내 방배동 윗성뒤 마을과 아랫성뒤 마을은 일명 판자촌ㆍ쪽방촌으로 불리는 지역으로 가건물과 주거용 비닐하우스가 있어 풍수해 등 재난에 취약하다.

 

 

이에 박찬호 서장은 현장을 돌아보며 비상소화장치함 설비를 점검하고 계속되는 장맛비로 인한 풍수해 피해가 없는지 확인했다.

 

 

박찬호 서장은 “이번 장마는 여느 때보다도 취약지역 거주민에게 가혹하게 다가올 것 같다”며 “소방서가 할 수 있는 모든 방안을 동원해 재난으로부터 시민을 지키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현희 기자 ha50154a@fpn119.co.kr

서초소방서 관련기사목록
광고
119TalkTalk
[119TalkTalk] “효과적인 사후 대응 위해선 사전 예방이 중요” 인천서 나고 자란 토박이 지휘관 김영중 인천소방본부장
1/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