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미추홀소방서, 위험물 폭발 사고 대비 현지적응훈련

정현희 기자 | 기사입력 2020/08/14 [16:00]

미추홀소방서, 위험물 폭발 사고 대비 현지적응훈련

정현희 기자 | 입력 : 2020/08/14 [16:00]

 

[FPN 정현희 기자] = 미추홀소방서(서장 김현)는 14일 인하대학교를 대상으로 위험물인 질산암모늄 폭발사고를 대비해 현지적응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훈련에는 긴급기동대 소방차량 6대와 소방공무원ㆍ관계자 25여 명이 동원됐다. 소방서는 소방대원의 위험물 폭발 화재현장 대응능력 향상과 시민의 인명ㆍ재산피해 최소화를 위해 훈련을 진행했다.

 

이번 훈련은 질산암모늄 폭발로 화재가 발생하는 가상 시나리오를 기준으로 위험물 대응방안을 마련하는 데 중점을 뒀다.

 

주요 내용은 ▲위험물(질산암모늄) 성상 따른 효과적인 화재 진압대책 강구 ▲신고부터 현장 도착까지 출동대원 대응 요령 인지 ▲화재 발생 시 관계인 초기 화재 대응능력 향상 ▲위험물질 누출 및 화재 사고현장 처리 방법 숙지 ▲위험물(질산암모늄) 취급 상태 확인 ▲관계자 화재 예방 안전교육 등이다.

 

김팔환 현장대응단장은 “이번 훈련으로 사고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위기 대응능력을 배양할 것”이라며 “지속적인 소방훈련을 통해 인명구조와 재산피해 최소화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정현희 기자 ha50154a@fpn119.co.kr

광고
119TalkTalk
[119TalkTalk] “효과적인 사후 대응 위해선 사전 예방이 중요” 인천서 나고 자란 토박이 지휘관 김영중 인천소방본부장
1/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