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송도소방서, 코로나19 관련 구급차 소독 강화

정현희 기자 | 기사입력 2020/10/21 [15:05]

송도소방서, 코로나19 관련 구급차 소독 강화

정현희 기자 | 입력 : 2020/10/21 [15:05]

 

[FPN 정현희 기자] = 송도소방서(서장 서상철)는 시민이 불안해하지 않고 안전하게 구급차를 이용할 수 있도록 119구급차량 내 감염원 차단ㆍ탑승자 안전 보호를 위한 구급차 소독을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

 

전문업체를 통한 이번 소독은 이송환자와 구급대원이 2차 감염병에 노출되지 않고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소방서는 감염 예방관리를 위해 감염관리 소독실을 설치해 월 1회 이상 정기소독을 진행 중이다.

 

또 구급대원의 현장활동 시 감염병 의심 환자에 대한 단계별 대응 지침을 내리고 5종 감염보호장비 착용을 의무화했다. 환자 이송 후 복귀한 소방대원은 소독제를 이용해 차량ㆍ인체소독을 시행한다.

 

정영조 구급팀장은 “이송업무를 담당하는 구급대원의 보호 조치는 물론 구급차량 소독을 완벽히 해 감염 위험 없이 안전하게 임무를 수행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정현희 기자 ha50154a@fpn119.co.kr

포토뉴스
[이수열의 소방 만평] 공무 질병 스스로 입증하는 소방관들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