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한정찬의 1분 묵상문학 33] 내 마음

한정찬 시인 | 기사입력 2021/01/11 [10:06]

[한정찬의 1분 묵상문학 33] 내 마음

한정찬 시인 | 입력 : 2021/01/11 [10:06]

내 마음


한 올의 무명에서 인연을 풀어내고
그리운 그 시절의 추억을 감아보면
내 마음
맴맴 돌다가
따뜻함에 녹는다.


목화를 심고 가꿔 다래 솜 바라보면
그대와 산다는 것 행운에 가까운 일
내 마음
아침노을에
눈송이로 날린다.

 

 

한정찬 시인

광고
[인터뷰]
[인터뷰] 조용선 회장 “소방기술사가 소신 갖고 일하는 환경 만들겠다”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