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도봉소방서, 재활용 폐지 화재… 소화기로 자체 진화

정현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1/27 [13:25]

도봉소방서, 재활용 폐지 화재… 소화기로 자체 진화

정현희 기자 | 입력 : 2021/01/27 [13:25]

▲ 화재진압에 사용된 소화기

 

[FPN 정현희 기자] = 도봉소방서(서장 이상일)는 지난 26일 오후 7시 2분께 방학동 소재의 건물 외부에 쌓인 폐지에서 화재가 발생했으나 건물 관계자가 소화기로 초기 진화해 큰 피해를 막았다고 밝혔다.

 

이날 화재는 택배 대리점 건물 외부 에어컨 실외기 주변에 쌓인 재활용 폐지에서 발생했다. 건물 관계자는 연기를 목격하고 주변에 비치된 소화기로 초기 진화했다.

 

불은 출동한 소방대원들에 의해 완전 진화됐다. 이번 화재로 에어컨 실외기와 팔레트 일부가 소실되는 피해가 발생했다.

 

김재윤 예방과장은 “빠른 신고와 소화기를 사용한 초기 대처로 큰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며 “시민 여러분은 주택용 소방시설을 꼭 설치해 화재로 인한 피해를 예방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정현희 기자 ha50154a@fpn119.co.kr

도봉소방서 관련기사목록
119TalkTalk
[119TalkTalk] 김미경 전국의용소방대연합회장 “소방과 맞잡은 손, 더욱 꽉 잡겠다”
1/5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