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경기소방, 평택 화재 투입 소방관 건강진단ㆍ긴급 심리지원

최누리 기자 | 기사입력 2022/01/12 [12:31]

경기소방, 평택 화재 투입 소방관 건강진단ㆍ긴급 심리지원

최누리 기자 | 입력 : 2022/01/12 [12:31]

▲ 경기소방재난본부 전경     ©경기소방재난본부 제공

 

[FPN 최누리 기자] = 경기소방재난본부(본부장 최병일)는 평택 물류센터 화재 시 현장에 투입됐던 소방관이 다량의 유해물질에 노출됨에 따라 이들을 대상으로 오는 18일까지 건강진단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평택굿모닝병원을 비롯한 3개 검사기관에서 호흡기 진단과 흉부 방사선 촬영, 전혈구(벤젠) 검사, 혈중금속 농도 측정 등을 검사한다.

 

또 현장투입 소방관들의 심리안정을 위한 긴급 심리지원을 진행한다. 대상은 순직사고가 발생한 송탄소방서 전 직원(250명)을 비롯해 고인과 친분이 있거나 스트레스를 호소하는 희망 직원이다.

 

이와 함께 내ㆍ외부 상담 전문인력을 소방서에 파견해 일대일 개별 긴급상담과 심리 위험도 진단(위기스크리닝 검사 등)을 할 방침이다.

 

권용성 소방행정과장은 “동료 직원들의 갑작스러운 순직에 경기 소방관들이 심리적으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다”며 “건강진단과 긴급 심리지원 추진을 통해 직원들의 마음을 위로하고 하루빨리 일상생활로 복귀할 수 있도록 세밀하게 살피겠다”고 말했다.

 

최누리 기자 nuri@fpn119.co.kr    

ISSUE
[Hot!119] 무겁고 느린 소방차고 ‘셔터’ 선진화 실현한 오산소방서
1/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