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계양소방서, 119 다매체 신고서비스 집중 홍보

정현희 기자 | 기사입력 2022/06/27 [15:55]

계양소방서, 119 다매체 신고서비스 집중 홍보

정현희 기자 | 입력 : 2022/06/27 [15:55]

[FPN 정현희 기자] = 계양소방서(서장 정종윤)는 재난 발생 시 음성 외에 문자나 앱(APP), 영상통화를 이용해 신고 가능한 ‘119다매체 신고서비스’를 홍보한다고 밝혔다.

 

119다매체 신고서비스는 신고자가 영상통화는 물론 문자와 앱을 사용해 신고가 가능하다.

 

외국인 등 의사소통이 어렵거나 음성통화가 어려운 경우 긴급 상황을 전달할 수 있다.

 

문자 신고는 119번호로 문자를 입력 전송하면 119상황실로 접수되며 사진과 영상도 첨부가 가능하다.

 

영상통화 신고는 119를 누르고 영상통화 버튼을 누르면 된다. 신고자의 영상과 음성이 전달되며 의사소통이 어려운 외국인이나 청각장애인도 손짓과 수하, 메모 등을 통해 신고할 수 있다.

 

앱 신고는 ‘119신고’ 앱을 다운받아 설치한 후 신고서비스를 선택하면 된다. GPS 위치정보가 상황실로 전송돼 신고자의 정확한 위치를 확인할 수 있다. 초행길이나 산악 조난사고 등 위치를 정확히 알 수 없을 경우 유용하다.

 

소방서 관계자는 “119다매체 신고서비스는 누구나 쉽게 이용할 수 있는 신고 서비스”라며 “지속적인 홍보를 통해 서비스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정현희 기자 ha50154a@fpn119.co.kr

[기획]
[기획] 24년 소방시설 점검 외길… 최고로 거듭난 (주)유일이엔지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