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등포소방서, 단독경보형 감지기 작동으로 화재 피해 최소화

광고
정현희 기자 | 기사입력 2023/06/09 [16:00]

영등포소방서, 단독경보형 감지기 작동으로 화재 피해 최소화

정현희 기자 | 입력 : 2023/06/09 [16:00]

 

[FPN 정현희 기자] = 영등포소방서(서장 김용태)는 지난 8일 오전 영등포구 영등포동에서 화재가 발생했지만 주택용 소방시설 중 하나인 단독경보형 감지기의 작동으로 큰 피해를 막았다고 밝혔다.

 

소방서에 따르면 이날 화재는 다세대주택 4층에서 발생했다. 단독경보형 감지기의 작동으로 건물 주민들이 신속히 대피하고 119에 신고해 큰 피해를 방지했다. 

 

김용태 서장은 “주택용 소방시설은 적은 비용으로 가족과 이웃의 생명과 재산을 지킬 수 있는 시설인 만큼 적극적으로 설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현희 기자 ha50154a@fpn119.co.kr

[인터뷰]
[인터뷰] 김창진 한국소방산업기술원장 “시대가 요구하는 조직으로 탈바꿈시키겠다”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