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구로소방서, 화재경보기 덕분에 빠른 초동 조치

광고
정현희 기자 | 기사입력 2023/06/09 [16:00]

구로소방서, 화재경보기 덕분에 빠른 초동 조치

정현희 기자 | 입력 : 2023/06/09 [16:00]

[FPN 정현희 기자] = 구로소방서(서장 윤영재)는 지난 4일 오후 10시께 구로구 개봉동의 한 빌라에서 화재경보기가 울리는 소리를 들은 이웃 시민의 신고로 출동했다고 밝혔다.

 

소방서는 이날 빌라건물 3층 수신반에서 화재경보기가 울리는 소리를 듣은 거주민의 신고로 출동해 조치를 취했다.

 

노민영 예방담당은 “앞으로도 화재를 예방하기 위해 화재경보기가 울리면 즉시 소방서로 신고해주고 화재경보기를 각 가정ㆍ건물에 설치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정현희 기자 ha50154a@fpn119.co.kr

 

[인터뷰]
[인터뷰] 김창진 한국소방산업기술원장 “시대가 요구하는 조직으로 탈바꿈시키겠다”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