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구로소방서, 주택용 소방시설 보급ㆍ설치 홍보

광고
정재우 기자 | 기사입력 2023/12/07 [16:00]

구로소방서, 주택용 소방시설 보급ㆍ설치 홍보

정재우 기자 | 입력 : 2023/12/07 [16:00]

 

[FPN 정재우 기자] = 구로소방서(서장 윤영재)는 주택 화재 발생 시 인명ㆍ재산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를 집중 홍보한다고 7일 밝혔다.

 

주택용 소방시설은 소화기와 단독경보형 감지기를 말한다. 법적 의무설치 대상은 단독ㆍ다세대ㆍ다가구ㆍ연립주택이며 소화기는 세대ㆍ층별로 1개 이상, 단독경보형 감지기는 구획된 실마다 1개 이상 설치해야 한다.

 

하지만 주택은 사적 공간인 만큼 소방서가 설치를 지도하는 데 현실적인 어려움이 있어 설치율이 낮고 그에 따라 화재 시 인명ㆍ재산피해 발생 우려가 있다는 게 소방서의 설명이다.

 

이에 소방서는 주택용 소방시설의 보급률을 높이고자 언론과 SNS, 홈페이지 등을 활용해 홍보한다는 계획이다.

 

노민영 예방담당은 “화재 발생 초기에 소화기는 소방차 1대보다 더 큰 위력을 갖고 있다”며 “가족과 이웃의 소중한 생명을 지키기 위해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에 적극 동참해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정재우 기자 wampc@fpn119.co.kr

포토뉴스
[이수열의 소방 만평] 완벽한 소방시설을 무너뜨리는 ‘이것’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