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청주서부소방서, 3대 난방용품 화재 예방 안전수칙 당부

광고
정재우 기자 | 기사입력 2024/01/17 [13:30]

청주서부소방서, 3대 난방용품 화재 예방 안전수칙 당부

정재우 기자 | 입력 : 2024/01/17 [13:30]

[FPN 정재우 기자] = 청주서부소방서(서장 신정식)는 겨울철 화재 예방을 위해 전기장판ㆍ전기열선ㆍ화목보일러 등 3대 난방용품 사용 시 각별한 주의를 당부한다고 17일 밝혔다.

 

난방용품은 겨울에 일상에서 자주 사용되지만 자칫 잘못하면 큰 인명ㆍ재산피해를 발생시킬 수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장기간 보관하던 난방용품을 사용할 땐 열선 파손 여부를 먼저 확인하고 먼지를 제거해야 한다. 또 장시간 사용하지 않을 경우 전원 플러그를 반드시 뽑아야 한다.

 

전기장판은 접히거나 무거운 물체에 눌리지 않도록 사용ㆍ보관해야 한다. 특히 라텍스 소재의 천연고무와 겹쳐놓은 채 사용할 경우 화재 발생률이 높아질 수 있다.

 

전기열선의 경우 특정 부분이 접히는 등 압력이 가해지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열선을 옷가지나 스티로폼 등의 보온재로 감아 놓지 않는 것도 중요하다.

 

마지막으로 화목보일러는 본체를 바닥에 고정해 설치하고 설치장소를 지나는 전기배선은 매설하는 등 규정에 적합하게 설치해야 한다. 또 인근에 가연물을 두지 않아야 하며 지정된 연료만 사용해야 한다.

 

신정식 서장은 “다가오는 겨울철 난방용품 사용 시 안전수칙과 사용법을 잘 숙지해 화재를 예방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관심과 주의를 당부한다”고 전했다.

 

정재우 기자 wampc@fpn119.co.kr

청주서부소방서 관련기사목록
[인터뷰]
[인터뷰] 옥동석 소방산업공제조합 이사장 “소방산업 대표 보증기관으로 위상 공고히 하겠다”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