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인천서부소방서, 요양원 화재에 6명 구조… 관계자는 초기 진화

광고
정재우 기자 | 기사입력 2024/06/19 [17:50]

인천서부소방서, 요양원 화재에 6명 구조… 관계자는 초기 진화

정재우 기자 | 입력 : 2024/06/19 [17:50]

 

[FPN 정재우 기자] = 인천서부소방서(서장 강한석)는 지난 18일 서구 석남동의 한 요양원에서 화재가 발생했으나 원내 근무자가 소화기로 진화했으며 소방대는 6명을 구조하고 안전조치를 취했다고 밝혔다.

 

소방서에 따르면 이날 해당 요양원에서 야간근무 중이던 A 씨는 오후 11시 58분께 소방비상벨 소리를 듣고 주변을 살폈다.

 

한 컴퓨터 본체 부근에서 불꽃을 목격한 그는 즉시 119에 신고하고 소화기로 초기 진압에 나섰다. 불은 그 직후 스프링클러 시스템 작동으로 인해 진화됐다.

 

이후 출동한 소방대원들은 A 씨의 안내로 내부에 있던 입소자 등 6명을 안전한 곳으로 대피시키고 안전조치를 시행했다.

 

소방서는 요양원 내 컴퓨터 본체와 멀티탭 등 집기류 부근에서 최초 발화가 일어났다고 보고 있다.

 

당시 요양원에 있던 입소자들은 자력 대피가 어려웠던 만큼 인명피해가 나올 수 있었으나 A 씨의 발빠른 대처와 소방대의 원활한 구조활동으로 이를 방지할 수 있었다는 게 소방서 설명이다.

 

소방서는 초기 진화에 크게 이바지한 A 씨에게 소방서장 표창을 수여할 예정이다. 

 

강한석 서장은 “위급한 상황에서 선뜻 화재 진압에 나서기 쉽지 않았을 텐데 관계자가 용감하게 진압 활동을 해 인명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며 “관계자의 초동 대처와 평소 소방시설 점검이야말로 인명ㆍ재산피해를 최소화하는 지름길임을 잊지 않으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정재우 기자 wampc@fpn119.co.kr

[여기 이 기업]
[여기 이기업] “보온재 생산 넘어 화재안전 지키는 기업으로 혁신” (주)대승산업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