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과 함께 만드는 ‘더 안전한 대한민국’

행안부, 4.16 국민안전의 날 국민안전 다짐대회 개최

유은영 기자 | 입력 : 2018/04/16 [21:24]

[FPN 유은영 기자] = 세월호 4주기를 맞아 국민의 안전의식을 높이고 국민과 함께 안전에 대한 각오를 다지는 자리가 마련됐다.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는 ‘제4회 국민안전의 날 국민안전 다짐대회’ 행사를 16일 오전 11시 정부서울청사 별관 대강당에서 개최했다.

 

이낙연 국무총리가 주재한 이 날 행사는 각 부처 장관과 지방자치단체, 공공기관, 민간단체, 일반 시민 등 400여 명이 참석했다.

 

특히 작년 포항 지진 때 수험생이었던 김승헌 학생(현재 대학 1학년)이 정부의 수능 연기 조치에 대한 생각과 안전의 중요성을 소개하는 뜻깊은 시간이 진행됐다. 그는 포항에 도움을 준 많은 분에게 감사의 메시지를 전하면서 개회를 선언했다.

 

폭우로 침수된 차량에서 일가족 4명을 구한 의인 최현호 씨와 시민단체, 기업 대표 등은 함께 ‘안전관리헌장’을 낭독했다.

 

이 밖에도 국민생명 지키기 3대 프로젝트인 교통안전, 산업재해, 자살 예방 분야 사망자 절반 줄이기 영상을 상영했다.

 

이낙연 국무총리가 참여한 ‘드므’(궁궐의 화재를 막기 위해 방화수를 담아놓는 그릇) 소재 ‘안전실천 퍼포먼스’와 국민 합창단과 소방, 해경, 경찰 등으로 구성된 연합합창단의 합창도 펼쳐졌다.

 

이낙연 국무총리는 대회사에서 “안전한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한 비전과 정책을 제시하고 시민 단체 등 국민에게도 관심과 협력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유은영 기자 fineyoo@fpn119.co.kr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집중취재] 꼭꼭 숨긴 불량 소방시설… 신도림 디큐브시티 엉터리 소방점검
1/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