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소방서, 풍수해 대비 긴급구조종합훈련 실시

선근아 기자 | 입력 : 2014/08/27 [17:47]

강남소방서(서장 박세식)는 8월 27일 오후 한강 탄천변에서 여름철 풍수해를 대비한 민ㆍ관ㆍ군 합동 긴급구조종합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 풍수해 대비 긴급구조종합훈련     © 강남소방서 제공

이날 훈련은 소방재난본부, 강남송파소방서 및 의용소방대, 경찰서, 군부대, 대한적십자사, KT, 한국전력, 서울아산병원 등 27개 기관, 9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오후 2시부터 3시까지 약 1시간 동안 진행됐다.
 
▲ 풍수해 대비 긴급구조종합훈련      © 강남소방서 제공

▲ 풍수해 대비 긴급구조종합훈련      © 강남소방서 제공

긴급구조종합훈련은 저지대 일부 침수상황부터 제방붕괴, 복구활동 전개 등 다양한 가상 시나리오를 토대로 헬기 및 보트로 요구조자 구조, 교통사고 및 산사태로 인한 요구조자 구조훈련 등 다양한 재난유형 훈련이 이뤄졌다.
 
▲ 풍수해 대비 긴급구조종합훈련      © 강남소방서 제공

훈련을 참관한 이성호 안행부 2차관은 “재난은 언제 어디서든 일어날 수 있는 만큼 반복적인 재난 훈련을 통해 신속한 대응태세를 갖추고 국민들의 생명과 재산보호에 좀 더 힘써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선근아 기자 sun@fpn119.co.kr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집중취재] 꼭꼭 숨긴 불량 소방시설… 신도림 디큐브시티 엉터리 소방점검
1/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