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하동소방서, 화재피해가구 ‘119희망의 집’ 건축ㆍ보급 입주식

정현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4/19 [15:00]

하동소방서, 화재피해가구 ‘119희망의 집’ 건축ㆍ보급 입주식

정현희 기자 | 입력 : 2021/04/19 [15:00]

 

[FPN 정현희 기자] = 하동소방서(서장 조현문)는 지난 16일 하동군 청암면에서 화재피해가구에 대해 119희망의 집 입주식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지난해 12월 발생한 불의의 화재로 거주하던 주택이 전소돼 삶의 터전을 잃은 최모 씨에게 119희망의 집 건축ㆍ보급사업을 진행했고 경남도와 하동군으로부터 3천만원(도비1500, 군비1500)의 보조금을 지원받아 샌드위치 패널 소재의 단층건물로 신축됐다.

 

이날 입주식 행사는 마스크 착용과 손소독 등 코로나19 예방수칙을 준수해 진행됐다. 행사에 참석한 소방서와 하동군청 관계자 등 10여 명은 축하와 격려를 전하고 기초소방시설을 증정했다.

 

김헌태 현장대응단장은 “불의의 화재로 삶의 터전을 잃은 군민에게 새로운 보금자리를 마련해 준 관계기관과 이웃 주민에게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며 “앞으로도 화재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군민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현희 기자 ha50154a@fpn119.co.kr

광고
[기획 취재]
[기획] 소방인재 양성한다는 ‘한국소방마이스터고등학교’ 가보니…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