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강동소방서, 보이는 소화기로 초기 진화 성공

정현희 기자 | 기사입력 2022/11/25 [16:55]

강동소방서, 보이는 소화기로 초기 진화 성공

정현희 기자 | 입력 : 2022/11/25 [16:55]

 

[FPN 정현희 기자] = 강동소방서(서장 김흥곤)는 지난 22일 강동구 암사동 단독주택의 외부 벽에서 화재가 발생했지만 선착대가 보이는 소화기로 초기 진화했다고 밝혔다.

 

소방서에 따르면 이번 화재는 외부 바닥공사를 위한 토치 사용 중 인근 외벽 단열재로 불꽃이 옮겨붙어 발생했다. 단열재 일부가 소실되고 선착대에 의해 진화됐다.

 

 

소방서 관계자는 “큰 화재로 이어질 수 있었으나 보이는 소화기로 초기 진화해 피해를 방지했다”며 “평소 보이는 소화기에 관심을 갖고 위치와 사용법을 숙지해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정현희 기자 ha50154a@fpn119.co.kr

REVIEW IS
[REVIEW IS] 수액 가온을 위한 수액 가온기와 발열팩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