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양천소방서 “건물 외부 화재에 관계자가 소화기로 진화… 소방대는 안전조치”

광고
정재우 기자 | 기사입력 2024/06/17 [16:00]

양천소방서 “건물 외부 화재에 관계자가 소화기로 진화… 소방대는 안전조치”

정재우 기자 | 입력 : 2024/06/17 [16:00]

 

[FPN 정재우 기자] = 양천소방서(서장 박찬호)는 지난 13일 목동의 한 건물 외부에서 화재가 발생했으나 건물 관계자가 소화기로 진화했으며 소방대는 안전조치를 취했다고 밝혔다.

 

소방서에 따르면 관계자는 이날 오후 5시 59분께 건물 외부에 적치된 폐자재 더미에서 화염을 목격하고 소화기를 가져와 초기 진화했다.

 

그 직후 현장에 도착한 소방대는 안전조치를 시행했다.

 

박찬호 서장은 “소화기는 우리 주변에 항상 있고 화재 시 초기 대처에 많은 도움이 된다”며 “앞으로도 소화기에 관심을 두고 사용법을 숙지해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정재우 기자 wampc@fpn119.co.kr

[인터뷰]
[인터뷰] 김종길 “소방 분야 발전 위해선 업체들도 역량 키워야”
1/9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