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충북도, 수난안전체험관 건립 등 안전 분야 보폭 넓힌다

충북 레이크파크 르네상스와 연계한 문화 관광콘텐츠도 ‘적극 도입’

광고
정현희 기자 | 기사입력 2023/09/19 [17:30]

충북도, 수난안전체험관 건립 등 안전 분야 보폭 넓힌다

충북 레이크파크 르네상스와 연계한 문화 관광콘텐츠도 ‘적극 도입’

정현희 기자 | 입력 : 2023/09/19 [17:30]

▲ 충북 월오동에 위치한 재난안전체험관(앞쪽)과 수난안전체험관(뒤쪽)의 전경

 

[FPN 정현희 기자] = 충북도가 재난ㆍ재해로부터 도민 안전을 지키기 위한 인프라 구축에 열을 올리고 있다.

 

충북도(도지사 김영환)는 내년 3월 개관 예정인 충북 수난안전체험관에 예산 7억원을 추가로 투입하고 항공기 수상안전교육장, 차량침수 탈출 등 각종 체험시설을 확대한다고 밝혔다.

 

수난안전체험관은 재난안전 복합타운 조성사업의 2단계 사업으로써 지난 2021년 개관한 재난안전체험관 뒤편에 자리를 잡았다. 도비 100억원, 체육진흥기금 30억원 등 모두 130억원을 투입해 연면적 2842㎡, 지상 2층, 지하 1층 규모로 건립된다.

 

이곳에는 기존 생존수영장, 선박 탈출 체험장, 에어포켓 체험장 등 3개 시설이 들어설 예정이었으나 충북도가 추진하는 ‘안전충북 2030 프로젝트’에 발맞춰 항공기 수상안전교육장과 침수차량 탈출 등 8개 체험시설을 갖추게 됐다.

 

뿐만 아니라 민선 8기 핵심 사업인 ‘충북 레이크파크 르네상스’와 연계해 안전을 테마로 한 관광콘텐츠 개발도 적극 진행할 방침이다. 

 

김영환 도지사는 “도민의 생명을 지키는 중대한 사업인 만큼 내실 있게 추진되도록 각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며 ”안전의 중심에 서는 충북으로 거듭나기 위해 앞으로도 다양한 방안을 모색할 방침이다“고 전했다.

 

정현희 기자 ha50154a@fpn119.co.kr

충북소방본부 관련기사목록
소다Talk
[소방수다Talk] “안전교육 일타강사 나야, 나” 시민 안전의식 일깨우는 안전체험교수
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