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종로소방서, 보이는 소화기로 단독주택 화재 초기 진화

정현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5/03 [13:30]

종로소방서, 보이는 소화기로 단독주택 화재 초기 진화

정현희 기자 | 입력 : 2021/05/03 [13:30]

 

[FPN 정현희 기자] = 종로소방서(서장 현진수)는 지난 1일 오후 12시 18분께 종로구 숭인동의 한 단독주택에서 음식물 조리 중 화재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이날 불은 음식물 조리 중 벽지 비닐에서 발화해 주방과 옆방 일부를 태웠다. 하지만 거주자가 소화기로 초동 대처해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지킬 수 있었다. 

 

소방서 관계자는 “주택에 단독경보형감지기와 소화기를 비치하면 음식물 조리로 일어나는 화재를 미리 막을 수 있다”고 전했다.

 

정현희 기자 ha50154@fpn119.co.kr 

광고
[기획 취재]
[기획] 소방인재 양성한다는 ‘한국소방마이스터고등학교’ 가보니…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